조선왕조 500년 실록...

    10대 연산









자료출처.. 「박영규님의 한권으로 읽는 조선왕조실록」
 

'★ 고전시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 시조/고전 시가  (0) 2011.10.15
☆ <江南女 강남녀> /崔致遠 최치원   (0) 2011.09.26
☆ 추사 김정희(秋史 金正喜) 선생의 작품들...  (0) 2011.09.25
☆ 백거이 시 한 수  (0) 2011.09.24
☆ 한국한시  (0) 2011.09.23

 

 옛 시조 / 고전 시가 


                                                 
 [가]
 
 
 
 
 
 
circle09_green.gif 가마귀 싸호는 골에 (정몽주 어머니)
 
 
 
 
 
 
 
 
 [자]
 
 
 
 
 
 
 
 
 
 
 
 [차]
 
 
 
 
 
 
 
 [나]
 
 
 
 
 
 
 
 
 
 
 
 
 
 
 
 
 
 
 
 
 
 
 
 
 
 [타]
 [다]
 
 
 [파]
 
 
 
 
 
 
 
 
 [마]
 [하]
 
 
 
 
 
 
 [바]
 
 
 
 
 
 
 
 
 
 
 
 
 
 
 
 
 [사]
 [지은이 미상]
 
 
 
 
 
 
 
 
 
 
 
 
 
 
 
 
 
 
 [아]
 
 
 
 
 
 
circle09_green.gif 어부가(漁夫歌) (이현보)
 
 
 
 
 
 
circle09_green.gif 어져 내 일이야 (황진이)
 
 
 
 
 
 
circle09_green.gif 오륜가 (주세붕)
 

 

 
  [고대가요]
 
dia_gray.gif 고공가 / 허 전
 
 
dia_gray.gif 규원가 / 허난설헌
 
 
dia_gray.gif 성산별곡 / 정 철
 
 
dia_gray.gif 선상탄 / 박인로
 
 
dia_gray.gif 누항사 / 박인로
 
 
dia_gray.gif 연행가 / 홍순학
  [향가]
 
dia_gray.gif 일동장유가 / 김인겸
 
 
dia_gray.gif 농가월령가 / 정학유
 
 
dia_gray.gif 용부가 / 미상
 
dia_gray.gif 풍 요(風謠) / 사녀들(양지스님)
 
dia_gray.gif 우부가 / 미상
 
   
dia_gray.gif 동심가/이중원
 
 
 
dia_gray.gif 헌화가(獻花歌) / 어느 노인
 
 
 
dia_gray.gif 원가(怨歌) / 신충
   [악장]
 
 
 
 
 
 
 
  [민요 및 무가]
 
 
 
 
 
 
  [속요]
 
 
 
 
  [한시]
 
 
dia_gray.gif 여수장우중문시 / 을지문덕
 
 
dia_gray.gif 야청도의성 / 양태사
 
 
dia_gray.gif 추야우중 / 최치원
 
 
dia_gray.gif 송인 / 정지상
 
 
dia_gray.gif 사리화 / 이제현
 
 
dia_gray.gif 부벽루 / 이색
 
 
dia_gray.gif 빈녀음 / 허난설헌
 
 
dia_gray.gif 읍향자모 / 신사임당
 
 
dia_gray.gif 보천탄에서 / 김종직
 
 
  [가사]
 
dia_gray.gif 절명시 / 황현
 
dia_gray.gif 상춘곡 / 정극인
 
 
dia_gray.gif 면앙정가 / 송 순
 
dia_gray.gif 탐진촌요 / 정약용
 
dia_gray.gif 관동별곡 / 정 철
 
dia_gray.gif 창의시 / 최익현
 
dia_gray.gif 사미인곡 / 정 철
 
dia_gray.gif 강촌(江村) / 두보
 
dia_gray.gif 속미인곡 / 정 철
 
 
dia_gray.gif 유산가
 
dia_gray.gif 몽혼(夢魂) / 숙원이씨
 
 
 

 

 

<江南女 강남녀>
- 崔致遠 최치원

江南湯風俗 강남탕풍속 / 강남의 방탕한 풍속
養女嬌且憐 양녀교차련 / 가련하고 예쁘게 딸자식 키운다네요
性冶恥針線 성야치침선 / 성품이 바느질 하는 것 부끄럽게 여겨
粧成調管絃 장성조관현 / 단장하고 악기 연주만 배운다네요
所學非雅音 소학비아음 / 배우는 건 건전한 음악 아니고
多被春心索 다피춘심색 / 모두가 관능적 음악에 빠져있다네
自謂芳華色 자위방화색 /  스스로 청춘의 멋이라지만
長占艶陽年 장점염양년 / 영원토록 젊은 시절 누릴 것인지
却笑隣舍女 각소인사녀 / 도리어 이웃 소녀 조롱하기를
終朝弄機杼 종조농기저 / 아침동안 베틀에서 북을 놀려도
機杼縱勞身 기저종노신 /  베틀에서 내려오면 몸만 피곤하고
羅衣不到汝 나의불도여 / 비단옷은 네게는 돌아가지 않는다네.

* 작가소개
 최치원은 신라 하대의 학자이며 문장가로 새로 성장하는

 

6두품 출신의 지식인 중  가장 대표적인 인물이다.


*구절풀이
 性治 성치 : 놀기 좋아하는 성격. 여기서 治는 丹粧하다, 꾸미다는 뜻.
 針線 침선 : 바느질.
 粧成 장성 : 아름답게 꾸밈.
 却 각 : 도리어.
 終朝 종조 : 아침 내내
 弄 롱 : 비웃다.
 機杼 기저 : 베틀. 베짜기.

'★ 고전시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 조선왕조 500년 실록...  (0) 2012.01.22
고 시조/고전 시가  (0) 2011.10.15
☆ 추사 김정희(秋史 金正喜) 선생의 작품들...  (0) 2011.09.25
☆ 백거이 시 한 수  (0) 2011.09.24
☆ 한국한시  (0) 2011.09.23

추사 김정희(秋史 金正喜) 선생의 작품들

직성유궐하(直聲留闕下)
수구만천동(秀句滿天東)
곧은 소리는 대궐 아래 머무르고,
빼어난 구절(문장)은 동쪽 하늘(한국)에 가득하다.
( 한국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내는 글.
이러한 자부심이 중국에는 없는 독창적인 문체인 추사체를 탄생시킨 듯.)
대팽두부과강채(大烹豆腐瓜薑菜)
고회부처아녀손(高會夫妻兒女孫)
좋은 반찬은 두부 오이 생강 나물,
훌륭한 모임은 부부와 아들 딸 손자.
( 좋은 음식에 화려한 모임도 좋지만
역시 사람의 근본은 화목한 가정이라는 뜻.
평범한 반찬에 밥을 먹더라도 화목한 가정이 최고라는 뜻.)

증소당(贈小棠)
시권독초(詩卷牘艸)

서위원예(書爲元藝)
광산김씨묘표(光山金氏墓表)
산호벽수(珊瑚碧樹)
성담상게(聖覃像偈)
노곡소축(老谷小築)
영영백운도(英英白雲圖)
고사소요(高士逍遙)
소림모정(疏林茅亭)
세한도(歲寒圖)
지란병분(芝蘭並芬)
난맹첩(蘭盟帖)

추사 김정희 자화상

'★ 고전시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 조선왕조 500년 실록...  (0) 2012.01.22
고 시조/고전 시가  (0) 2011.10.15
☆ <江南女 강남녀> /崔致遠 최치원   (0) 2011.09.26
☆ 백거이 시 한 수  (0) 2011.09.24
☆ 한국한시  (0) 2011.09.23

  

 

 

 

 

 

한단역에서,

이 푸른 어둠의 동짓밤을 맞노니

무릎 끌어안고 등잔 앞에서, 내 그림자를 대면한다

깊고도 깊은 밤에 홀로 앉아  고향의 집식구들을 생각하면 ..

멀리 길 떠난 나그네를 기꺼이 이야기 하겠지  

 

 

 

或은 시인 곽재구의 '사평역에서' 라는 시가  연상되지 않으세요 ? 

동지는 태양이 남회귀선을 도는 시점.

다중(多衆)이 떠났다 돌아왔다 하는 역사(驛舍)의 귀퉁이 한 여관방에서 ,   

두고온 고향집을 생각하며, 가장 짙은 어둠과 새로운 태양이 교차하는 

동지야(冬至夜)를 맞이하는 시인입니다.

 

 

이 시를 잘 이해 하시겠는지요  

그러나 眞摯한 호학자 아니라면 그리 쉽게 음미하기는 어려운 시일 것입니다        

다중이 붐비는 한단역과 두고온 고향 집의 대대(對待) , 흔들리는 등잔불에

비낀 자신의 그림자와 실제 시인의 대대,

그리고 깊고 깊은 밤 작은 (등잔) 불빛 하나가 이들의 대대 구조를 감싸주어  

주제적 배경이 돼주고 있습니다

생각해보면 삶이란 새털처럼 가볍기도 하고, 重千金의 무게로 핍진하기도 합니다

되돌리기엔 너무 멀리 와버린 역사(驛舍)같은 나의 삶, 두고온 고향집 ,  

나의 그림자(伴身) 이 우주의 새 태양이 탄생하는 경하로운 동짓날 밤에 ...

 

 

 

 

※   子와  午는   우주의  체(體)가 되고    寅과  申은  용(用)이 됩니다

 

한국 한시          ->home 

 

강희맹; 강물에 부서진 달

강희맹; 꽃밭에 호미 메고

권구; 불쌍한 쥐새끼야

권구; 싸우는 두 사람

권구; 참아야지 참아야지

권호문; 모난 성격 홀로 고상함 지켜

김류; 낚시

김시습; 나그네

김시습; 벌레먹은 어금니

김육; 국화

김육; 슬픔

김육; 옛 역사를 보면

김인후; 사미정

김종직; 쌀 건지는 노래

김창협; 산 속에 사는 사람

김창협; 얼음 뜨는 자들을 위한 노래

김택영; 기러기 울음소리

박상현; 꽃을 바라보며

박순; 돌길 지팡이 소리에

박지원; 농삿집 풍경

성석린; 금강산 해돋이

성운; 허수아비

송익필; 산속에서

신몽삼; 나쁜 생각 떨어내기 

안방준; 대우암에 새긴 글

안방준; 입을 경계하는 글

안정복; 구름과 산

양팽손; 느릿느릿 소를 타고

유몽인; 비 그치고

윤기; 종이 창에 시를 한 수 적으며

윤추; 귀 먹으니 편하구나 

이규보; 농부를 대신하여 

이규보; 우물 속의 달 

이규보; 꽃이랑 주무세요

이규보; 말을 뉘우침 

이규보; 아들 삼백에게 줌

이규보; 우물에 비친 내 모습 

이산해; 누에치는 아낙 

이산해; 원통한 주검들 

이색; 눈 

이숭인; 산중에서

이승소; 멈추어 바다를 보다

이식; 도로묵

이식; 소나무와 대나무의 대화

이집; 저녁비 개이고

이춘원; 오동꽃 

이항복; 눈 그치고

이현일; 모란꽃

이현일; 평생 한 일은

임숙영; 먼저 간 아내를 생각하며

임영; 용문산에 오르다

정극인; 태인향약계축

정몽주; 봄비

정약용; 새벽에 일어나 앉아

정약용; 홀로 웃는 까닭

정온; 매화 한 가지 꺾어 병에 꽂고

정지상; 대동강 물이 언제 마르리

정철; 산속 절에서

조식; 솔개와 까마귀

조식; 정직한 선비는 미움을 받는다

조식; 지리산

조지겸; 인간들도 개떼와 다를 바 없어

최경창; 까악까악 까마귀 

최창대; 비 갠 하늘처럼

최창대; 시골에 사는 사람

최충; 뜰에 가득한 달빛은

최치원; 가야산 독서당

최치원; 가을비 내리는 밤에

최치원; 나 한번 산에 들어가면

홍세태; 저 시냇가 솔바람 소리

홍유손; 강물에 발 담그고

-> 홈         -> 중국 한시  

 

 

중국 한시          ->home 

 

도연명; 봄 여름 가을 겨울

도연명; 세월은 사람 기다리지 않아

가도; 소나무 아래에서

유종원; 눈 내리는 겨울 강

소옹; 달빛 맑은 밤에

이백; 왜 산에 사느냐 묻길래

이백; 천문산을 바라보며

이백; 여산폭포를 바라보며

이백;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며

무명씨; 누에 치는 아낙

이신; 불쌍한 농부들

조식; 콩대로 콩을 삶으니

백거이; 태항산 산길

장계; 풍교 아래 배를 대고

두보; 높은 곳에 올라 

소식; 몽당 붓 산과 같아도 

원개; 집에서 온 편지

경운; 옛 고향

주희; 관서유감

참료자; 연꽃구경

+ Recent posts